ゆず。

2008. 7. 4. 18:45 | Posted by 비누인형



큐슈여행을 마치고.
후쿠오카→오사카로 돌아오던 ANA 비행기안에서.
ANA 오디오 프로그램 채널을 이리저리 돌리던중
이어폰을 통해 흘러나오던 유즈 두사람의 목소리.

유즈스페셜 'WONDERFUL WORLD'

유진과 코-짱이 DJ를 하며 자신들의 곡들을 들려주었다.
나츠이로부터 원더풀월드에까지.

여행으로 피곤해져있던 몸과
얼마남지않은 귀국으로 허전했던 내 마음이
어느샌가 밝고 따뜻한 유즈 두사람의 목소리로  위안받고 있었다.


그들의 노랫속에 담긴 젊음과 청춘.
따뜻함과 포근함.
솔직함을 노래하는 유즈가 참 좋다.

오늘도 그들의 노래로 위안받는 비누씨.



그들과 함께할 그날을 기다리며.

カッコ悪い僕等の唄をカッコつけて唄い続けんだ~





'ゆずのね > ゆずモア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  (2) 2008.10.03
엥?  (0) 2008.09.02
ap bank fes。  (1) 2008.07.25
ゆず。  (1) 2008.07.04
유진&아야팡  (0) 2008.06.23
yesterday and tomorrow  (0) 2008.06.14

Comment

  1. 2008.07.26 14:08

    야... 너무 좋다......
    오랫만에 보는 라이브의 열기에
    가슴 뜨거워지는 노래에
    와.... 두근두근 거리는 걸...